2022.06.30 (목)

  • 흐림속초23.3℃
  • 비24.1℃
  • 흐림철원23.8℃
  • 흐림동두천23.7℃
  • 흐림파주23.1℃
  • 흐림대관령21.8℃
  • 흐림춘천24.6℃
  • 비백령도20.9℃
  • 비북강릉25.5℃
  • 흐림강릉27.3℃
  • 구름많음동해22.9℃
  • 비서울24.4℃
  • 천둥번개인천23.0℃
  • 흐림원주23.1℃
  • 구름많음울릉도23.5℃
  • 천둥번개수원23.7℃
  • 흐림영월22.8℃
  • 흐림충주24.2℃
  • 흐림서산22.2℃
  • 구름조금울진26.9℃
  • 비청주25.8℃
  • 비대전25.2℃
  • 구름많음추풍령24.0℃
  • 구름많음안동26.2℃
  • 구름조금상주26.6℃
  • 구름조금포항26.9℃
  • 흐림군산25.6℃
  • 구름많음대구27.9℃
  • 흐림전주26.1℃
  • 구름조금울산25.9℃
  • 흐림창원25.2℃
  • 비광주25.2℃
  • 구름많음부산24.5℃
  • 맑음통영25.9℃
  • 구름많음목포25.1℃
  • 비여수24.0℃
  • 흐림흑산도22.7℃
  • 흐림완도27.1℃
  • 구름많음고창25.5℃
  • 구름많음순천24.6℃
  • 비홍성(예)25.8℃
  • 흐림25.3℃
  • 비제주27.3℃
  • 맑음고산25.0℃
  • 구름조금성산24.4℃
  • 구름조금서귀포25.2℃
  • 흐림진주25.0℃
  • 흐림강화23.1℃
  • 흐림양평24.0℃
  • 흐림이천24.4℃
  • 흐림인제24.6℃
  • 흐림홍천24.2℃
  • 구름조금태백23.9℃
  • 흐림정선군23.7℃
  • 흐림제천23.2℃
  • 흐림보은24.3℃
  • 흐림천안25.2℃
  • 흐림보령25.6℃
  • 흐림부여25.6℃
  • 구름많음금산26.8℃
  • 흐림25.1℃
  • 흐림부안25.6℃
  • 흐림임실24.6℃
  • 구름많음정읍24.8℃
  • 흐림남원26.3℃
  • 구름많음장수24.7℃
  • 구름많음고창군25.0℃
  • 구름많음영광군25.8℃
  • 구름많음김해시24.3℃
  • 맑음순창군25.1℃
  • 구름많음북창원25.3℃
  • 구름많음양산시24.7℃
  • 구름많음보성군25.0℃
  • 구름조금강진군24.6℃
  • 구름많음장흥25.1℃
  • 구름조금해남26.7℃
  • 구름많음고흥24.4℃
  • 구름많음의령군25.2℃
  • 구름많음함양군24.4℃
  • 흐림광양시24.5℃
  • 구름많음진도군25.5℃
  • 구름많음봉화24.1℃
  • 구름많음영주24.5℃
  • 흐림문경24.7℃
  • 구름조금청송군24.4℃
  • 구름많음영덕26.1℃
  • 구름많음의성27.1℃
  • 구름조금구미27.0℃
  • 구름조금영천26.2℃
  • 구름조금경주시25.0℃
  • 구름많음거창24.3℃
  • 구름많음합천25.6℃
  • 구름많음밀양26.0℃
  • 구름조금산청24.4℃
  • 구름많음거제24.7℃
  • 구름많음남해24.6℃
醫史學으로 읽는 近現代 韓醫學 (472)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醫史學으로 읽는 近現代 韓醫學 (472)

1966년 ‘대한한의학회보’ 6월호가 전하는 새소식
“활기에 가득찬 1966년 한의계의 모습”

김남일 교수 .jpeg

김남일 교수

경희대 한의대 의사학교실


1966년 대한한의학회보 6월호에는 ‘새소식’이라는 제목으로 당시 한의계의 동정을 전하고 있다. 1966년 동양의과대학이 경희대학교로 합병된 후 새로운 학기를 맞이했던 활기찬 시기의 한의계의 모습을 담아내고 있다. 아래에 그 내용을 정리하여 소개한다.

 

김남일_01.JPG

1966년 ‘대한한의학회보’ 6월호에서 전하는 한의계의 새소식.


○침구학강좌 盛了: 朴奉秀 先生의 침구임상강좌는 예정대로 지난 1966년 5월18일부터 개강해 5월24일까지 1주일간 진행되어 종강했고, 수강자 100여명이 참석했다.

 

○許珉 先生과의 환담회 개최: 5월31일 제2회 정기이사회에서는 우리 한의사가 아닌 대외인사로서 『東醫寶鑑』을 번역 출간한데 대해 감사한 뜻을 표하기 위하여 환담회를 가졌다고 한다. 이 자리에서 許珉 先生은 앞으로도 계속해서 『東醫寶鑑』 합본 중간을 비롯해 『醫學入門』 등 모든 한의학고전을 번역하여 한의학 발전을 위해 허준 선생의 뒤를 이어 헌신 노력하겠다는 소신을 말해 참석한 인사들에게 흐뭇한 감을 주었다고 한다. 이 자리에는 종친인 許松菴 先生도 참석했는데, 이미 중간한 『東醫寶鑑』의 합본 중간이 끝나는대로 대한한의학회에서는 출판기념회를 갖을 계획이라고 한다.

 

○출판기념 예고: 오는 6월26일 오후 6시부터 신문회관 지하 그릴에서 대한한의학회 주최로 韓東錫(『우주변화의 원리』), 安貞珝(『침구학기초』) 양 선생이 편저한 공로를 치하하는 뜻에서 출판기념회를 갖는다.

 

○임상강좌 예고: 대한한의학회에서는 오는 6월28일 6시반부터 6월 단기강좌의 일환으로 이비인후과를 전문으로 하는 회원을 총망라하여 중이염에 대한 임상보고를 갖는다. 강사는 이상점 등이다.

 

○韓東錫 先生의 四象醫學 및 임상원리 강좌 성황: 5월25일부터 예정대로 개강한 사상의학 및 임상원리 강좌는 근 50명의 수강회원의 열기 속에 이뤄졌다.

 

○국내 초유의 한방병원 개원: 前동양의과대학과 합병한 경희대학교에서는 지난 4월12일 한의학과와 약학과를 전부 회기동으로 이전 완료하고 그 자리(안암동 교사)에 경희대학교 부속한방병원, 동양의약연구소 및 산업경영대학원을 두고 있다. 

 

○한약 현대화에 앞장: 경희대 윤길영 교수는 7여년간의 연구 끝에 한약의 제제화에 성공하게 됐다고 한다. 휘발성 성분의 발산을 최대한 억제하여 한약고유의 방향성 성분을 취할 수 있게 된 것이다. 이에 대한 연구발표회는 오는 6월28일 6시반 대한한의사회관 대강당에서 대한한의학회 주최로 갖는다. 

 

○미8군 병원에서 한방의학 심포지움: 부평에 있는 미8군 121 후송병원(121st Evacuation Hospital)에서는 5월7일 토요일 오후 4시에 ‘韓國固有醫學’(Korean Folk Medicine)이란 제목으로 약 1시간 동안 발표가 있었다. 그 발표 내용은 ⑴The Principles of Oriental Herb Medicine(東洋醫學의 原理) ⑵Acupunture & Moxibustion(鍼과 灸에 대하여) ⑶Panax Ginseng C.A Meyer(人蔘에 대하여) 등이다. 

 

이상과 같은 내용은 이 병원에 있는 서홍석 군의관의 발표와 경희대 침구학교실에 있는 李秀鎬 先生에 의하여 슬라이드를 통해 한국에서 처음으로 열린 심포지움에서 美軍醫官에게 鍼과 灸 치료에 있어서 經絡을 이해시키기 위하여 經絡圖를 설명해주었다. 미군 군의관들이 60여명이 참석했으며 경희대 한의학과장인 권영준 교수를 비롯해 蔡仁植, 姜孝信, 崔容泰, 李秀鎬 등이 참석했다. 이 병원의 Julius L Bedynek 소령(군의관)은 침과 뜸에 대하여 흥미를 갖고 경희대 침구학교실 주임교수인 權寧俊 교수를 만나기 위해 2차례 방문하였었다.

김남일 교수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