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0 (수)

  • 흐림속초20.4℃
  • 구름많음21.8℃
  • 구름많음철원20.1℃
  • 흐림동두천20.2℃
  • 흐림파주20.0℃
  • 흐림대관령17.5℃
  • 구름많음춘천21.9℃
  • 구름많음백령도20.4℃
  • 비북강릉20.4℃
  • 흐림강릉21.8℃
  • 흐림동해21.0℃
  • 흐림서울21.5℃
  • 흐림인천20.9℃
  • 흐림원주23.7℃
  • 비울릉도25.2℃
  • 흐림수원21.9℃
  • 흐림영월22.9℃
  • 흐림충주23.9℃
  • 흐림서산22.2℃
  • 흐림울진23.1℃
  • 비청주25.0℃
  • 비대전25.4℃
  • 흐림추풍령27.3℃
  • 비안동25.3℃
  • 흐림상주25.8℃
  • 흐림포항29.3℃
  • 흐림군산27.8℃
  • 흐림대구28.8℃
  • 흐림전주28.2℃
  • 구름많음울산28.2℃
  • 흐림창원27.5℃
  • 구름많음광주27.1℃
  • 구름많음부산27.5℃
  • 구름많음통영27.1℃
  • 구름조금목포27.7℃
  • 구름많음여수27.1℃
  • 구름많음흑산도26.9℃
  • 구름많음완도28.4℃
  • 구름많음고창27.5℃
  • 흐림순천24.1℃
  • 비홍성(예)22.6℃
  • 흐림24.3℃
  • 구름많음제주28.5℃
  • 구름많음고산28.5℃
  • 구름많음성산28.0℃
  • 구름많음서귀포28.1℃
  • 흐림진주27.2℃
  • 흐림강화20.7℃
  • 흐림양평22.4℃
  • 흐림이천23.3℃
  • 흐림인제20.0℃
  • 흐림홍천21.6℃
  • 흐림태백19.7℃
  • 흐림정선군22.3℃
  • 흐림제천23.3℃
  • 흐림보은24.1℃
  • 흐림천안23.0℃
  • 흐림보령26.9℃
  • 흐림부여26.3℃
  • 흐림금산27.8℃
  • 흐림25.2℃
  • 흐림부안27.6℃
  • 흐림임실25.9℃
  • 흐림정읍27.5℃
  • 흐림남원26.9℃
  • 흐림장수25.1℃
  • 구름많음고창군27.3℃
  • 구름많음영광군27.3℃
  • 흐림김해시28.0℃
  • 흐림순창군26.9℃
  • 흐림북창원27.7℃
  • 흐림양산시28.5℃
  • 구름많음보성군25.4℃
  • 구름많음강진군27.0℃
  • 구름많음장흥26.2℃
  • 구름많음해남27.5℃
  • 구름많음고흥26.7℃
  • 흐림의령군27.8℃
  • 흐림함양군27.4℃
  • 흐림광양시26.6℃
  • 구름조금진도군27.5℃
  • 흐림봉화23.0℃
  • 흐림영주23.6℃
  • 흐림문경23.8℃
  • 흐림청송군27.2℃
  • 흐림영덕23.1℃
  • 흐림의성26.5℃
  • 흐림구미27.3℃
  • 흐림영천27.5℃
  • 흐림경주시26.5℃
  • 흐림거창27.4℃
  • 흐림합천26.5℃
  • 흐림밀양28.5℃
  • 흐림산청23.9℃
  • 흐림거제27.6℃
  • 구름많음남해27.5℃
의료용 대마에 대한 주요 정당의 정책 방향은?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책,행정

의료용 대마에 대한 주요 정당의 정책 방향은?

의료대마운동본부, 의료대마정책 관련 질의 결과 발표
권혜인 민중당 후보 “한의사 포함 대마 전초 처방 가능해야”
더민주당, 의료용 대마산업 활성화·통합당, 대마규제자유특구 지정 내세워

GettyImages-1215055819.jpg

한국의료대마운동본부(대표 강성석 목사, 이하 운동본부)는 총선을 맞아 주요 정당, 후보자를 대상으로 발송한 의료용 대마 관련 질의에 대한 회신 결과를 13일 공개했다.

 

운동본부에 따르면 한의사 출신 권혜인 민중당(서울 강서구병) 후보는 “한의사를 비롯한 의료진이 치료 목적으로 대마 전초를 처방할 수 있어야 한다”며 “환자들의 치료와 연구 등을 위해 의료용 대마가 자유롭게 쓰일 수 있도록 추진하겠다”고 의견을 보낸 것으로 확인됐다.

 

서울 서대문구갑 무소속 신지예 후보는 “의료용 대마 처방이 가장 많은 신촌세브란스병원이 위치한 서대문에 의료용 대마 특구를 지정하고 뇌전증, 암, 파킨슨, 알츠하이머, 호스피스 환자들이 의료용 대마를 처방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며 “의료용 대마 처방을 급여화해 환자와 가족들의 부담을 줄이고 의료대마 산업을 활성화해 청년일자리를 창출하겠다”라고 회신했다.

 

이어 운동본부는 “더불어민주당은 ‘의료용 대마산업 활성화’ 공약을, 미래통합당은 대마규제자유특구 지정, 대마실증지원센터설립, 산업용대마신소재개발센터 구축 등을 공약으로 내세웠다”고 밝혔다.

 

지역구 후보로는 경북 안동시 예천군에 출마하는 더불어민주당 소속 이삼걸 후보와, 미래통합당의 김형동 후보가 각각 공약집에 의료용 대마 정책을 포함시킨 걸로 확인됐다.

 

또 민생당 유성엽 전북 정읍시고창군 후보 역시 의료용 대마 공약을 제시했다. 민생당은 의료용 대마연구재배 스타트업 지원을 공약으로 내걸었다.

 

운동본부에 따르면 이외에도 정책질의서 답변을 통해 21대 국회에서 의료용 대마의 법 개정 의지를 밝힌 정당은 민중당, 더불어시민당, 녹색당, 기본소득당이었다.

 

정의당, 국민의당, 열린민주당, 노동당, 미래당은 정책질의서의 답변을 보내지 않았다.

 

한편 운동본부는 이번 질의서를 통해 “운동본부는 북미, 남미, 아프리카, 태평양, 유럽의 많은 국가에서 대마 합법화 정책을 발표했음에도 불구하고 그동안 아시아 지역에서는 대마 산업을 육성하지 못한데다 오는 12월 4일 UN 마약위원회에서 WHO가 권고한 대마 규제등급 조정이 53개 위원국의 투표로 결정된다”며 “이미 WHO 권고안을 채택해 입법에 반영한 국가들이 있어 WHO 권고안에 따라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의 내용을 전면 개정할 의향이 있는지를 요청했다”고 전했다.

 

윤영혜 기자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