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4 (토)

  • 맑음속초26.9℃
  • 맑음32.9℃
  • 맑음철원32.4℃
  • 맑음동두천33.3℃
  • 맑음파주31.2℃
  • 맑음대관령25.2℃
  • 맑음백령도28.6℃
  • 맑음북강릉27.1℃
  • 맑음강릉30.6℃
  • 맑음동해25.8℃
  • 맑음서울34.4℃
  • 구름조금인천31.5℃
  • 맑음원주32.2℃
  • 구름조금울릉도25.8℃
  • 맑음수원34.1℃
  • 구름조금영월30.1℃
  • 구름조금충주31.0℃
  • 맑음서산30.2℃
  • 맑음울진26.7℃
  • 맑음청주33.3℃
  • 맑음대전32.5℃
  • 구름조금추풍령28.5℃
  • 구름조금안동30.5℃
  • 구름조금상주30.6℃
  • 구름조금포항27.7℃
  • 구름많음군산30.2℃
  • 구름많음대구29.7℃
  • 구름많음전주32.1℃
  • 구름많음울산26.9℃
  • 구름조금창원28.0℃
  • 흐림광주30.5℃
  • 구름많음부산28.2℃
  • 구름많음통영28.5℃
  • 구름많음목포30.0℃
  • 구름많음여수28.4℃
  • 구름많음흑산도27.7℃
  • 구름많음완도27.7℃
  • 구름많음고창30.7℃
  • 구름많음순천28.3℃
  • 맑음홍성(예)31.2℃
  • 흐림제주28.2℃
  • 흐림고산29.3℃
  • 흐림성산27.5℃
  • 흐림서귀포27.5℃
  • 구름조금진주28.7℃
  • 맑음강화29.4℃
  • 맑음양평31.4℃
  • 구름조금이천32.2℃
  • 맑음인제29.8℃
  • 맑음홍천32.6℃
  • 구름조금태백25.5℃
  • 맑음정선군27.4℃
  • 구름조금제천29.2℃
  • 맑음보은30.1℃
  • 맑음천안31.0℃
  • 맑음보령29.6℃
  • 구름조금부여30.7℃
  • 구름조금금산31.7℃
  • 맑음31.8℃
  • 구름조금부안30.6℃
  • 구름많음임실29.2℃
  • 구름많음정읍31.1℃
  • 구름많음남원29.7℃
  • 흐림장수27.8℃
  • 구름많음고창군30.6℃
  • 구름많음영광군30.2℃
  • 구름많음김해시28.6℃
  • 구름많음순창군31.0℃
  • 구름조금북창원30.9℃
  • 구름많음양산시29.3℃
  • 흐림보성군28.8℃
  • 구름많음강진군29.0℃
  • 구름많음장흥28.4℃
  • 구름많음해남28.3℃
  • 흐림고흥27.5℃
  • 구름조금의령군31.3℃
  • 구름많음함양군28.3℃
  • 구름많음광양시28.9℃
  • 구름많음진도군28.1℃
  • 맑음봉화26.7℃
  • 구름조금영주29.5℃
  • 구름조금문경27.9℃
  • 구름많음청송군28.4℃
  • 구름많음영덕25.9℃
  • 구름많음의성31.4℃
  • 구름많음구미31.0℃
  • 구름많음영천27.8℃
  • 구름많음경주시28.1℃
  • 흐림거창28.7℃
  • 구름많음합천29.0℃
  • 구름많음밀양31.1℃
  • 구름조금산청29.0℃
  • 구름많음거제27.4℃
  • 구름많음남해27.7℃
광주한의사회, 정세균 전 총리와 조찬간담회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단체,봉사

광주한의사회, 정세균 전 총리와 조찬간담회

"새 정부 보건의료 국정 운영에 한의계 현안 반영되길"


정세균1.jpg

광주광역시한의사회가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인 정세균 전 국무총리와 한의약 분야 정책 제안을 위한 조찬간담회를 21일 진행했다. 


김광겸 광주시한의사회장은 "대선을 앞두고 한의계 의권 신장을 위한 각종 사업이 정책에 반영되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이 자리를 마련했다"며 "광주 지역 직능단체로서 오늘 이 자리에서 논의된 내용이 새 정부의 보건의료 국정 운영에 반영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최의권 광주시한의사회 수석부회장은 "한의사 국회의원이 없는 상황에서 한의계의 목소리가 보다 제도권에 잘 반영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광주시한의사회는 한의계 의권 신장과 관련해 정 전 총리 측에 △65세 이상 첩약건강보험 전면 실시 △추나요법 급여화 확대 △한의 비급여 치료 실손 보장 △한방 물리요법 급여화 △천연물 기반 의약품 허가 등록시 한양방 통합 트랙 필요 △국가 단위 한의의료사업 별도 편성 △공공 영역 한의 인력 활용 △X-RAY 등 현대의료기기 사용 필요성 등을 설명했다. 


정 전 총리는 "정당정치가 잘 되려면 한의계와 같은 여러 직능 단체들과 상시적인 채널을 유지하는 게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며 "특히 중의사들은 현대의료기기 사용에도 제약이 없고 의료기기 시장이 날로 발전하는 상황에서 한의사들도 법과 제도적인 장벽이 해결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답했다. 

 

정세균2.jpg

윤영혜 기자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