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7 (금)

  • 구름조금속초19.0℃
  • 황사16.7℃
  • 구름조금철원16.8℃
  • 맑음동두천15.6℃
  • 맑음파주15.6℃
  • 구름조금대관령11.8℃
  • 황사백령도12.4℃
  • 황사북강릉18.5℃
  • 구름조금강릉19.5℃
  • 구름조금동해19.3℃
  • 황사서울15.4℃
  • 황사인천13.4℃
  • 구름조금원주15.7℃
  • 박무울릉도15.9℃
  • 황사수원14.1℃
  • 맑음영월16.0℃
  • 구름조금충주17.0℃
  • 구름조금서산14.4℃
  • 맑음울진20.0℃
  • 황사청주17.5℃
  • 황사대전17.3℃
  • 맑음추풍령15.3℃
  • 황사안동18.4℃
  • 맑음상주17.6℃
  • 구름조금포항21.2℃
  • 구름조금군산14.3℃
  • 황사대구21.0℃
  • 황사전주15.4℃
  • 구름조금울산20.7℃
  • 맑음창원20.2℃
  • 황사광주16.8℃
  • 구름많음부산18.8℃
  • 구름많음통영18.6℃
  • 황사목포15.8℃
  • 구름조금여수19.5℃
  • 황사흑산도14.5℃
  • 구름많음완도18.6℃
  • 구름많음고창14.9℃
  • 맑음순천16.7℃
  • 황사홍성(예)13.9℃
  • 황사제주18.5℃
  • 구름조금고산16.3℃
  • 구름많음성산19.2℃
  • 황사서귀포19.8℃
  • 맑음진주20.2℃
  • 구름조금강화14.0℃
  • 구름조금양평16.0℃
  • 맑음이천15.1℃
  • 구름조금인제16.4℃
  • 구름조금홍천16.5℃
  • 맑음태백13.1℃
  • 맑음정선군15.6℃
  • 맑음제천15.2℃
  • 맑음보은16.4℃
  • 구름조금천안16.2℃
  • 구름조금보령13.3℃
  • 구름조금부여15.7℃
  • 맑음금산15.1℃
  • 맑음16.0℃
  • 구름조금부안14.7℃
  • 맑음임실13.9℃
  • 구름조금정읍15.1℃
  • 맑음남원15.8℃
  • 맑음장수13.3℃
  • 맑음고창군15.3℃
  • 구름조금영광군15.0℃
  • 구름조금김해시20.6℃
  • 구름조금순창군15.8℃
  • 맑음북창원20.2℃
  • 구름많음양산시20.6℃
  • 맑음보성군17.9℃
  • 구름조금강진군18.0℃
  • 맑음장흥17.6℃
  • 구름조금해남16.3℃
  • 구름조금고흥17.6℃
  • 맑음의령군20.2℃
  • 구름조금함양군16.8℃
  • 맑음광양시17.8℃
  • 구름조금진도군16.2℃
  • 맑음봉화14.7℃
  • 맑음영주15.9℃
  • 맑음문경16.8℃
  • 구름많음청송군18.3℃
  • 구름많음영덕19.5℃
  • 구름조금의성19.4℃
  • 구름많음구미19.0℃
  • 구름조금영천19.2℃
  • 맑음경주시20.8℃
  • 구름많음거창16.6℃
  • 맑음합천19.1℃
  • 맑음밀양21.8℃
  • 맑음산청17.5℃
  • 구름많음거제18.6℃
  • 맑음남해19.7℃
버섯의 암 예방 효과, 과학 연구 통해 입증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술,한약

버섯의 암 예방 효과, 과학 연구 통해 입증

미국 펜실베이니아 대학 연구진 메타 분석 결과
버섯을 매일 18g 먹으면 암 발생 위험 45% 감소
버섯에 풍부한 항산화 성분인 에르고티오네인에 주목

버섯.jpg

 

버섯을 즐겨 먹으면 암 발생 위험이 45%나 감소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특히 유방암 예방 효과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27일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KOFRUM)에 따르면 미국의 의학 전문 미디어인 ‘사이언스 데일리’(Science Daily)는 ‘버섯 많이 먹을수록 암 발생 위험 감소(Higher mushroom consumption is associated with a lower risk of cancer)’란 제목의 21일자 기사에서 미국 펜실베이니아 주립대의 연구 결과를 소개했다. 이 연구 결과는 영양학 전문 학술지 ‘영양학 진보(Advances in Nutrition)’ 최근호에 발표됐다.

 

연구팀은 버섯 소비와 암 사이의 상관성을 분석하기 위해 1966∼2020년에 발표된 17개의 암 관련 연구를 메타 분석(meta analysis, 수년∼수십 년간의 연구 결과를 모아 분석)했다. 이 연구엔 1만9500명 이상의 암 환자 자료가 사용됐다.

 

매일 18g의 버섯을 섭취한 사람은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암 발생 위험이 45% 낮았다는 것이 이번 연구의 결론이다.

 

버섯엔 비타민·항산화 성분 등 각종 영양소가 풍부하다. 특히 흰 표고버섯ㆍ느타리버섯ㆍ입새버섯엔 항산화 성분인 에르고티오네인(ergothioneine)이 많이 함유돼 있다.

 

연구진은 논문에서 “버섯은 독특하면서도 강력한 항산화 성분이자 세포 보호제인 에르고티오네인의 가장 훌륭한 공급원”이며 “항산화 성분의 보충은 우리 몸을 산화 스트레스(활성 산소)로부터 보호하고 암 발병률을 낮추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에르고티오네인은 버섯·팥·검은콩 등에서 발견되는 아미노산으로, 관절통·간 손상·백내장·알츠하이머병·당뇨병·심장병 등의 예방 효과도 기대되고 있다.

 

버섯은 특히 유방암 발생 위험을 크게 낮추는 것으로 나타났다. 버섯을 규칙적으로 먹는 사람은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유방암 발생 위험이 눈에 띄게 낮았다. 

최성훈 기자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