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5 (금)

순천대 박종철 명예교수, ‘동의보감 무병장수 약초’ 출간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책,행정

순천대 박종철 명예교수, ‘동의보감 무병장수 약초’ 출간

의약품 공정서 건강약초 55종, 동의보감 탕액편 약초 157종도 소개
750여 장의 약초 사진과 동의보감 전문의 효능과 원문, 약효해설 등

전남 국립순천대학교(총장 고영진)의 박종철(66, 한약자원개발학과) 명예교수가 ’동의보감 무병장수 약초‘를 소개하는 책자를 펴내 관심을 모으고 있다.

 

동의보감 무병장수 약초-표지.jpg

동의보감에는 ‘원기를 보충해서 늙은이를 젊어지게 하고 온갖 병을 낫게 한다’ ‘오랫동안 먹으면 몸이 가벼워지고 오래 살게 되며 얼굴이 젊은이와 같이 된다’는 약재 효능이 소개되어 있다. 이같은 병들지 않고 건강하게 오래 살 수 있는 동의보감의 약초는 감국, 검인(가시연꽃 씨), 구기자, 백수오, 백출(삽주 뿌리줄기), 복령, 연자육(연꽃 씨), 오가피, 토사자, 황정 등이다.

 

박 교수는 이 같은 무병장수 약초 뿐 아니라 식약처 의약품 공정서에 수록된 건강약초 55종과 동의보감 탕액편의 약초 157종도 함께 소개하여 독자들에게 많은 약초 정보를 제공하고자 했다.

 

책자에는 박 교수가 직접 촬영한 750여 장의 약초 사진은 물론 동의보감 전문의 효능과 원문, 약효해설, 북한에서 사용하는 약효, 한방 작용부위, 한방 약미와 약성까지 담았다. 무병장수 약초의 식용 가능 여부와 약차 활용법도 실었다. 책자 속의 북한, 중국, 대만, 일본의 약전 약초명은 귀한 자료로 평가된다.

 

박 교수는 ”순천대를 정년퇴임한 후 처음으로 이 책자를 발행했다“며 ”500살까지 살 수 있다는 등 비현실적인 내용도 있지만 장수할 수 있고 몸이 가뿐해진다는 점은 모두의 관심을 끄는 부분이기에 이 같은 책자 발간을 기획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박 교수는 현재 세계약초연구원을 설립하여 원장을 맡고 있다.

한의신문 기자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