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5 (금)

  • 구름많음속초11.2℃
  • 구름조금4.1℃
  • 구름많음철원3.8℃
  • 구름조금동두천7.5℃
  • 구름많음파주5.1℃
  • 구름많음대관령6.0℃
  • 구름많음백령도3.3℃
  • 구름많음북강릉8.1℃
  • 구름많음강릉10.2℃
  • 구름조금동해10.1℃
  • 구름많음서울8.7℃
  • 구름조금인천5.1℃
  • 구름많음원주8.3℃
  • 구름조금울릉도9.7℃
  • 구름많음수원5.0℃
  • 구름조금영월6.6℃
  • 구름많음충주6.7℃
  • 구름많음서산4.9℃
  • 구름많음울진8.3℃
  • 구름많음청주8.9℃
  • 구름조금대전9.1℃
  • 구름많음추풍령9.8℃
  • 구름많음안동7.8℃
  • 구름많음상주11.5℃
  • 구름많음포항11.0℃
  • 구름조금군산7.2℃
  • 구름많음대구10.5℃
  • 구름조금전주7.9℃
  • 구름많음울산10.4℃
  • 흐림창원10.5℃
  • 흐림광주10.6℃
  • 흐림부산12.2℃
  • 구름많음통영10.5℃
  • 흐림목포7.3℃
  • 구름많음여수11.6℃
  • 흐림흑산도6.8℃
  • 흐림완도10.1℃
  • 구름많음고창6.1℃
  • 흐림순천11.5℃
  • 구름많음홍성(예)6.3℃
  • 흐림제주11.7℃
  • 흐림고산11.5℃
  • 흐림성산11.1℃
  • 흐림서귀포13.4℃
  • 흐림진주9.3℃
  • 구름조금강화5.9℃
  • 구름조금양평9.8℃
  • 구름많음이천9.0℃
  • 구름많음인제2.4℃
  • 구름많음홍천4.9℃
  • 구름많음태백3.1℃
  • 구름많음정선군2.0℃
  • 구름많음제천4.4℃
  • 구름조금보은6.6℃
  • 구름많음천안8.0℃
  • 구름많음보령8.0℃
  • 구름많음부여9.0℃
  • 구름많음금산6.5℃
  • 구름조금8.2℃
  • 구름조금부안7.6℃
  • 구름조금임실7.9℃
  • 구름조금정읍7.5℃
  • 구름많음남원9.6℃
  • 구름많음장수6.0℃
  • 구름많음고창군6.6℃
  • 구름많음영광군7.0℃
  • 흐림김해시11.8℃
  • 구름많음순창군9.0℃
  • 흐림북창원12.5℃
  • 흐림양산시10.4℃
  • 흐림보성군10.5℃
  • 흐림강진군10.2℃
  • 흐림장흥10.5℃
  • 흐림해남7.2℃
  • 구름많음고흥8.0℃
  • 구름많음의령군8.7℃
  • 구름많음함양군7.1℃
  • 흐림광양시12.8℃
  • 흐림진도군8.3℃
  • 구름많음봉화2.9℃
  • 구름많음영주8.3℃
  • 구름많음문경9.1℃
  • 구름많음청송군4.4℃
  • 구름많음영덕9.5℃
  • 구름많음의성4.5℃
  • 구름많음구미9.9℃
  • 흐림영천7.9℃
  • 흐림경주시8.4℃
  • 구름많음거창8.2℃
  • 구름많음합천7.9℃
  • 구름많음밀양8.9℃
  • 구름많음산청8.5℃
  • 구름많음거제10.2℃
  • 구름많음남해10.3℃
방대건 수석 후보 20문20답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대건 수석 후보 20문20답

“아직도 풀어야 할 숙제가 많고 가야 할 길이 멀다”
“내게 한의학은 본업이고 정체성이자 평생의 숙제다”
대한한의사협회 제44대 회장·수석부회장 선거 20문 20답

방대건 후보님.jpg

 

1. 출마하고자 결심한 이유는?

지난 3년 동안 저를 포함한 43대 집행부 전체가 밤낮도 없이 휴일도 없이 오직 회무를 중심에 두고 숨 가쁘게 열심히 달려 왔다. 그동안 추나 급여화의 결실을 맺었고, 첩약 시범사업의 첫발을 떼었으며, 코로나19 정국에서 한의진료의 모델을 만들어 내었고, 방문진료(왕진) 시범사업에 한의사의 참여를 확정 지었다. 그러나 아직도 풀어야 할 숙제가 많고 가야 할 길이 멀다는 절박감 속에 재선 출마 결심을 하게 되었다.  


2. 수석부회장 후보로서의 자신의 최대 장점은?

분회 총무와 지부 이사, 부회장, 수석부회장을 두루 거친 회무 경험과 더불어 지난 3년간 중앙회 수석부회장직을 수행한 경험이 가장 큰 자산이다. 


3. 러닝메이트 회장 후보자를 한 마디로 평한다면?

우리 한의사가 나아가야 할 지향에 대한 명확한 비전과 청사진을 갖고 있으며, 근 20년째 변함없는 행동으로 실천해 왔다. 바로 지금 한의계가 필요로 하는 리더의 모습이다.  


4. 상대 수석부회장 후보자를 평가한다면?

황병천 후보와는 2003년 제가 인천에 개원한 이래 지금까지 지부 회무를 같이 하며 인연을 쌓아 왔다. 넉넉하고 부드러운 인품을 가진 사람이다. 


5. 임기 내 가장 역점을 둘 최상위 과제는?

여전히 한의약의 보장성 강화다. 구체적으로는 현대의료기기 사용권 확보와 급여화, 첩약급여화 시범사업 개선 및 확대, 한약제제 급여 확대, 일차 의료 및 공공의료 영역 진입, 급성전염병의 방역과 진단 치료에 공식 참여 등이다. 


6. 한의학 발전의 최고 강점 요인은?

한의학 고유의 전인적 관점에 서양의학의 장점을 차용하고 현대의료기기 사용을 더한다면 진일보된 융복합 의학으로서 엄청난 발전 가능성을 갖고 있다. 


7. 한의학 발전의 최대 단점 요인은?

전 세계를 통틀어 유례없는 독점적 기득권을 행사하는 의사 직군과 그를 방조하는 정부 정책이 한의약의 발전을 결정적으로 가로막고 있다. 


8. 내게 한의학은 [             ]이다.

내게 한의학은 본업이고 정체성이자 평생의 숙제다. 


9. 3년 후 한의학의 모습은?

첩약건강보험의 안착, 한약제제의 확대, 일차 의료와 공공의료에의 획기적 참여 확대, 혈액검사 급여화와 현대의료기기 사용권 확대 등을 통해 한의약의 가치가 더욱 상승할 것이다. 

 

10. 한의대를 막 졸업했다면 가장 하고 싶은 것은?

맘 맞는 친구와 한 달여간 유럽 배낭여행을 가고 싶다. 


11. 한의사가 아닌 다른 직업을 선택했다면?

기계공학과 갈까, 한의대 갈까, 의대 갈까 고민이 많았으니 한의대 안 갔으면 아마 엔지니어나 의사가 되었을 듯하다.  


12. 삶의 좌우명은?

바다는 비에 젖지 않는다고 한다. 작은 성과나 실패에 일희일비하지 말고 한걸음씩 뚜벅뚜벅 가자고 마음먹곤 한다.


13. 지금껏 가장 후회스럽던 일은?

애들이 어느새 훌쩍 커 버리고 나니 어렸을 때 더 많이 놀아줄 걸 하는 생각이 부쩍 든다. 


14. 지금껏 가장 잘한 것은?

남녀가 우연히 만나 부부로 수십년간 부대끼다 보면 평생의 친구가 되는 듯하다.  


15. 가장 존경하는 인물은?

여러 번 바뀌었는데... 요즘은 정치인으로서가 아닌 인간 문재인의 넉넉한 인품도 닮고 싶고, 가수 양준일의 시크한 듯 깊이 있는 인생관도 배우고 싶다. 


16. 가장 감명 깊었던 책과 영화는?

미하엘 엔데의 ‘모모’,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의 ‘메멘토’, 그리고 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


17. 가장 아끼는 보물 1호는? 

생일과 결혼기념일 등에 가족에게서 받은 축하카드들.   


18. 수시로 즐기는 소확행은?

이른 아침에 즐기는 운동(전날 과음하면 패스). 


19. 어떤 사람이 되고 싶은가?

게으르지 않은 사람이 되고 싶은데 쉽지 않다. 


20. 회원들께 꼭 하고 싶은 말은?

우리를 둘러싼 세상은 매우 빠르게 변하고 있다. 한의약과 한의사도 그에 맞춰 변화하고 발전해야 미래에 더 당당한 의료인으로서 자리매김할 수 있다.


하재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