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7 (목)

  • 흐림속초1.2℃
  • 구름조금2.1℃
  • 맑음철원-1.4℃
  • 맑음동두천-0.6℃
  • 맑음파주0.3℃
  • 흐림대관령-3.0℃
  • 맑음백령도3.2℃
  • 비북강릉1.5℃
  • 구름많음강릉1.8℃
  • 흐림동해1.8℃
  • 구름조금서울2.4℃
  • 맑음인천2.6℃
  • 구름조금원주4.7℃
  • 구름조금울릉도1.5℃
  • 박무수원0.7℃
  • 구름조금영월3.5℃
  • 구름조금충주4.6℃
  • 맑음서산2.2℃
  • 흐림울진2.4℃
  • 연무청주4.5℃
  • 박무대전4.4℃
  • 맑음추풍령3.4℃
  • 흐림안동3.2℃
  • 구름많음상주4.0℃
  • 비포항4.1℃
  • 맑음군산1.9℃
  • 비대구4.9℃
  • 박무전주2.8℃
  • 흐림울산5.5℃
  • 흐림창원5.9℃
  • 맑음광주2.5℃
  • 비부산5.6℃
  • 흐림통영7.3℃
  • 맑음목포3.0℃
  • 연무여수5.5℃
  • 맑음흑산도5.4℃
  • 맑음완도3.9℃
  • 맑음고창0.7℃
  • 맑음순천1.8℃
  • 박무홍성(예)-0.2℃
  • 맑음제주7.1℃
  • 맑음고산7.4℃
  • 맑음성산5.2℃
  • 맑음서귀포9.7℃
  • 맑음진주6.5℃
  • 맑음강화1.8℃
  • 맑음양평3.1℃
  • 맑음이천3.1℃
  • 맑음인제-0.7℃
  • 맑음홍천2.9℃
  • 흐림태백-2.1℃
  • 흐림정선군1.4℃
  • 맑음제천2.9℃
  • 흐림보은2.9℃
  • 맑음천안0.9℃
  • 맑음보령0.8℃
  • 맑음부여0.6℃
  • 맑음금산1.3℃
  • 구름조금부안2.4℃
  • 구름많음임실2.4℃
  • 맑음정읍2.3℃
  • 흐림남원3.0℃
  • 맑음장수0.9℃
  • 맑음고창군0.3℃
  • 맑음영광군2.2℃
  • 맑음김해시5.1℃
  • 구름조금순창군-0.7℃
  • 맑음북창원6.5℃
  • 맑음양산시5.8℃
  • 맑음보성군3.0℃
  • 맑음강진군2.1℃
  • 맑음장흥2.0℃
  • 맑음해남2.8℃
  • 맑음고흥0.7℃
  • 맑음의령군7.2℃
  • 맑음함양군-0.2℃
  • 구름조금광양시5.0℃
  • 흐림진도군5.2℃
  • 흐림봉화3.2℃
  • 흐림영주2.8℃
  • 흐림문경2.9℃
  • 흐림청송군2.2℃
  • 흐림영덕3.1℃
  • 흐림의성3.8℃
  • 맑음구미5.4℃
  • 흐림영천4.6℃
  • 흐림경주시4.4℃
  • 구름많음거창2.2℃
  • 맑음합천6.8℃
  • 흐림밀양6.2℃
  • 구름조금산청2.2℃
  • 흐림거제7.1℃
  • 흐림남해7.3℃
우즈벡 부하라 국립의대 학생들, 한글·한국어로 경혈명 배운다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술,한약

우즈벡 부하라 국립의대 학생들, 한글·한국어로 경혈명 배운다

송영일 한의사, 'Игнатерапия(침 치료)' 교과서 개정판 발간에 참여
타슈켄트 메디컬아카데미 등서는 'WHO 경혈 표준안' 우즈벡어 공식판 발간

[한의신문=강환웅 기자] 한국국제협력단 우즈베키스탄 사무소(소장 손성일) 글로벌협력의료진 송영일 한의사가 우즈베키스탄 부하라 국립의대에서 사용하는 'Игнатерапия(침 치료)' 교과서 개정판에 집필진으로 참여했다.


그동안 사용되던 교과서는 프랑스어 경혈기호를 사용하고 있을 정도로, 현대 한의학의 흐름을 따라가지 못하는 문제점을 안고 있었다. 이에 이번 개정판에서는 국제표준인 영문 경혈기호로 통일시켰으며, 한국 한의학에 관한 내용을 첨가했다. 또한 내용상 한국 한의과대학 학생들이 공부하는 내용과 일치하도록 일부 내용을 수정키도 했다.

 

이와 관련 송영일 한의사는 "이번 교과서 작업을 통해 우즈베키스탄의 경혈학 교육을 좀 더 현대화·표준화 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됐다"며 "특히 경혈명에 있어서는 한글·한국어 경혈명으로 통일, 향후 우즈베키스탄에서는 한국어 경혈명칭이 통용될 수 있는 발판을 만들었다"고 강조했다.

 

송 한의사는 이어 "앞으로 많은 한국 한의학 서적 발간을 통해 한국 한의학의 세계화가 가시적인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교과서 발간과 함께 세계보건기구 산하 서태평양지역사무처(이하 WHO WPRO)에서 발간한 'WHO Standard Acupuncture Point Location in the Western Pacific Region'의 우즈벡어 공식판도 발간됐다. 우즈벡어 공식판의 제목은 'АКУПУНКТУР НУҚТАЛАР ТОПОГРАФИЯСИ ТИНЧ ОКЕАНИ ҒАРБИЙ ҚИСМ РЕГИОНИ МАМЛАКАТЛАРИГА ЖАҲОН СОҒЛИҚНИ САҚЛАШ ТАШКИЛОТИ (ЖССТ) СТАНДАРТИ'이다.

 

WHO WPRO에서는 지난 2003년부터 한·중·일과 함께 미국, 호주 등의 대표들이 모여 총 11차례의 공식·비공식 회의를 거친 후 2008년 5월 국제적으로 통용되는 경혈 표준안을 마련해 'WHO Standard Acupuncture Point Location in the Western Pacific Region'를 발간한 바 있다.

 

이번에 발간된 우즈벡어 공식판은 우즈베키스탄-대한민국 한의학센터(이하 센터)와 우즈베키스탄 명문 의대인 타슈켄트 메디칼 아카데미의 재활·물리치료·전통의학 학과에서 주도해 공식 번역·출간된 것으로, 특히 경혈 명칭을 한국어발음을 기반으로 우즈벡어 키릴문자로 표기해 중국어발음 일변도의 경혈 명칭 교육에서 탈피하고자 하는 시도가 눈길을 끌고 있다.

 

이와 관련 송영일 센터장은 "러시아어 공식판에 이어 이번 우즈벡어 공식판에서도 361개 표준 경혈의 △이름 △영문표기 △위치 △위치에 사용된 해부학적 구조물 △모든 경혈에 대한 경혈도 등을 상세하게 우즈벡어로 번역했다"며 "우즈베키스탄 내에서 사용되는 두 언어인 러시아어와 우즈벡어로 모두 번역했기 때문에 앞으로 우즈베키스탄에서 침구·경혈학 분야의 연구 및 교육, 임상에 있어 표준화된 지침서로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특히 송 센터장은 "이번 우즈벡어 공식판은 우즈베키스탄내의 경혈교육을 통일화 시킬 수 있는 주요한 기준이 될 것이며, 한글과 한국어를 중심으로 경혈명을 구성한 것이 큰 특징"이라며 "향후에 발간되는 모든 서적 역시 한글과 한국어를 중심으로 제작해 나갈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부하라국립의대 개정교과서.jpg부하라국립의대 개정교과서

 

 
WHO 표준경혈 러시아어판(좌)과 우즈벡어(우) 판.jpgWHO 표준경혈 러시아어판(좌)과 우즈벡어(우) 판

 

 

강환웅 기자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